[장성운 변호사의 법률 Q & A] 이혼으로 인한 위자료청구권도 상속이 가능한가요?

울산 뉴스투데이 기자 | 2021.06.01 10:12:56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 본사 법률고문 장성운 변호사.     ⓒ울산 뉴스투데이
[장성운 변호사의 생활법률상담] "이혼으로 인한 위자료청구권도 상속이 가능한가요?"
 
Q = 결혼한 딸이 사위의 부정행위로 속앓이를 하던 중, 사위를 상대로 이혼 및 위자료지급청구소송을 제기해 ‘딸에게 위자료 7,000만원을 지급하라’라는 확정판결을 받았습니다.
 
그러나 딸은 위자료를 지급 받기 전 교통사고로 갑자기 사망했는데, 이 경우 딸의 친정부모는 위 위자료 청구권을 상속받을 수 있을까요?

A = 민법은 통상의 손해배상청구권에 대하여는 상속의 대상으로 인정하고 있다(민법 제1005조).

그런데 신분법상의 원인(약혼해제, 재판상의 이혼, 혼인의 무효․취소, 입양의 무효․취소, 파양 등)으로 인한 위자료청구권은 당사자간에 이미 그 배상에 관한 계약이 성립되거나 소를 제기한 경우가 아니라면 원칙적으로 양도나 승계가 되지 않는다고 규정하고 있다(민법 제806조, 제825조, 제843조, 제894조, 제908조).

이에 관한 판례를 보면 “이혼 위자료 청구권은 상대방 배우자의 유책․불법한 행위에 의하여 혼인관계가 파탄상태에 이르러 이혼하게 된 경우, 그로 인하여 입게 된 정신적 고통을 위자(慰藉)하기 위한 손해배상청구권으로서 이혼시점에서 확정․평가되고 이혼에 의하여 비로소 창설되는 것이 아니며, 이혼 위자료 청구권의 양도 내지 승계의 가능여부에 관하여 민법 제806조 제3항은 약혼해제로 인한 손해배상청구권에 관하여 정신상 고통에 대한 손해배상청구권은 양도 또는 승계하지 못하지만 당사자간에 배상에 관한 계약이 성립되거나 소를 제기한 후에는 그러하지 아니하다고 규정하고 민법 제843조가 위 규정을 재판상 이혼의 경우에 준용하고 있으므로 이혼 위자료 청구권은 원칙적으로 일신전속적 권리로서 양도나 상속 등 승계가 되지 아니하나, 이는 ‘행사상 일신전속권이고’ ‘귀속상 일신전속권은 아니라’할 것인바, 그 청구권자가 위자료의 지급을 구하는 소송을 제기함으로써 청구권을 행사할 의사가 외부적 객관적으로 명백하게 된 이상 양도나 상속 등 승계가 가능하다”라고 했다(대법원 1993. 5. 27. 선고 92므143판결).

따라서 위 사안의 경우 딸이 위자료 7,000만원에 확정판결문을 받아 둔 상태에서 사망하였으므로, 친정부모는 위 위자료청구채권을 상속받을 수 있다 할 것이고, 이에 승계집행문을 부여받아 전 사위의 재산에 대하여 강제집행을 할 수 있을 것이다.

덧붙이면, 일반불법행위로 인하여 사망한 경우의 위자료청구권에 대하여 판례는“정신적 손해에 대한 배상(위자료)청구권은 피해자가 이를 포기하거나 면제하였다고 볼 수 있는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생전에 청구의 의사를 표시할 필요 없이 원칙적으로 상속하는 것이다.”라고 하여(대법원 1966. 10. 18. 선고 66다1335 판결) 가족법의 위자료청구권과는 다르게 상속됨이 원칙임을 확인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민법은 “타인의 생명을 침해한 자는 피해자의 직계비속 및 배우자에 대해서는 재산상 손해 없는 경우에도 손해배상의 책임이 있다.”라고 규정하여(민법 제752조), 생명침해가 있는 경우에는 피해자와 일정한 신분관계 있는 자도 각자 고유의 위자료를 가해자에게 청구할 수 있음을 밝히고 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