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도시공사, 청량율리 공공주택지구 조성사업 준공

총 면적 19만 4263.2㎡로 주택건설용지 9만 3867.5㎡와 도로, 공원, 주차장 등 공공시설용지 10만 395.7㎡로 구성

박주미 기자 | 2015.04.02 10:10:00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 청량율리 공공주택지구 토지이용계획도     © 울산 뉴스투데이


[울산뉴스투데이 = 박주미 기자] 울산시는 울주군 청량면 율리 300번지 일원에 울산도시공사에서 시행한 청량율리 공공주택지구(보금자리주택) 조성사업이 준공돼 2일 공고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준공되는 청량율리 공공주택지구는 저소득층의 주거안정, 무주택자의 주택마련 촉진 등 서민 주거복지 향상을 위한 공공주택 건립과 신일반산업단지에 편입된 오대·오천마을 이주민들을 위한 이주택지 조성을 위해 시행됐다.

사업지구는 2009년 9월 택지개발지구로 지정되고, 2010년 9월 보금자리주택지구로 전환됐으며, 지난 2011년 10월 공사 착공해 지난달 27일 지구 조성사업이 완료됐다.

총 면적 19만 4263.2㎡로 주택건설용지 9만 3867.5㎡와 도로, 공원, 주차장 등 공공시설용지 10만 395.7㎡로 구성되어 있다.

공동주택건설용지에는 임대 및 분양아파트가 3개 단지에 총 1189세대 규모로 건설 중으로 오는 6월 입주를 앞두고 마무리 공사를 진행 중이다. 단독주택용지는 125필지로 2014년 1월 분양이 모두 완료되어 3월 현재 10여 채의 건축공사가 진행 중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사업 준공으로 청량면 율리 일대의 주민편의시설이 늘어나 정주여건이 좋아졌다. 인근에 울주군 신청사 건립이 본격화되고 공동주택 입주가 시작되는 6월부터 단독주택용지의 건축공사가 활발히 진행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인근 지역의 상권 활성화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