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구 중산동 디아채2차, 시공사 (주)신한 선정

울산 지역 유일

김인영 기자 | 2015.06.15 12:01:00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뉴스투데이 = 김인영 기자] 울산 북구 중산동 디아채2차 지역주택조합은 지역 향토건설업체 ㈜신한을 시공사로 선정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선정은 울산지역에서 건립되는 지역주택조합 아파트 가운데 유일하게 건설업체로 최근 기업회생절차를 조기 종결한 ㈜신한을 시공사로 선정한 사례다.

북구 중산동 1262번지 일대에 조성되는 중산동 디아채2차는 82.6㎡(25평) 중소형 면적의 단일 타입으로 18~20층 5개동 329세대로 구성된다.

조합원 분양만으로 이뤄지며 앞서 조합원 모집이 완료, 이번 주 조합설립 인가 신청을 할 계획이며 오는 2017년 10월 입주할 예정이다.

조합 관계자는 "지역 주택건설업체가 시공사로 참여하는 최초의 지역주택조합 아파트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남구 야음동 470-6번지에 들어서는 대현지역주택조합 아파트는 시공사로 코오롱건설을 선정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