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외투기업과 함께하는 글로벌 잡(Global-Job) 콘서트' 개최

11일~오는 12일 외투기업공장장협의회·지역대학·KOTRA와 공동 개최

정준희 기자 | 2017.10.11 13:52:31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시 로고. (사진출처=울산시 홈페이지)

[울산뉴스투데이=정준희 기자] 울산시는 외투기업공장장협의회·지역대학·KOTRA와 공동으로 11일~오는 12일(2일간) 울산대, 지역 외투기업, 서울 COEX 등에서 '외투기업과 함께하는 글로벌 잡(Global-Job) 콘서트'를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외투기업공장장협의회를 비롯한 지역대학, KOTRA의 공동사업 추진을 통해 투자협력 파트너십을 강화하고 지역 대학생들에게 유용한 취업정보 제공을 통해 일자리 창출에 힘을 보태고자 추진된다.

참가 대상은 울산대, 울산과학대, 폴리텍대 울산캠퍼스 학생 중 외투기업취업에 관심이 있는 120여 명을 사전에 신청 받아 선정했다.

행사 첫날인 11일에는 취업마인드 함양 인문학 특강, 외투기업 채용설명회, 외투기업 현장 견학 등으로 진행된다.

글로벌 외투기업인 SK어드밴스드, S-OIL, 바커케미칼코리아 등 3개사가 2018년까지의 채용계획 등을 발표하고 학생들은 SK어드밴스드, S-OIL 등을 방문하여 멘토링 특강 청취 및 선배와의 대화 등을 마련한다.

특히 SK어드밴스드 멘토링은 김철진 대표가 직접 나서 '꿈, 세상의 주인 그리고 행복'을 통해 대학생들의 취업 도전에 대한 열정과 비전을 고취하고, S-OIL 멘토링은 참가학교별 취업 선배들이 직접 취업 노하우 및 직장체험수기를 나누는 대화 시간을 통해 실질적인 도움을 준다. 

오는 12일에는 산업부와 KOTRA가 주관해 '서울 COEX'에서 여는 '2017 외국인투자기업 채용박람회'를 참관한다.

이번 박람회는 정부의 일자리 정책에 발맞춰 참가기업 120개사 내외, 방문구직자 1만 4000여 명의 역대 최대 규모로 진행되는 만큼 학생들에게 다양한 진로 방향 모색의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울산시 관계자는 "학생들은 직업선택을 위한 다양한 진로 방향 탐색기회를 기회를 가지고, 외투기업은 우수한 인재를 발굴해 고용 창출에 이바지할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2040 남녀 직장인, 패키지 보다 '자유여행'선호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