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상수도사업본부 물 관리센터' 준공

12일 오후 2시 김기현 시장 등 200여 명 참석한 가운데 개청식 개최

정준희 기자 | 2017.10.12 20:26:32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시 상수도사업본부 물 관리센터 모습. (사진제공=울산시)

[울산뉴스투데이 = 정준희 기자] 울산시는 12일 오후 2시 상수도사업본부 물 관리센터 광장에서 김기현 시장, 공사 관계자, 시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울산시 상수도사업본부 물 관리센터' 개청식을 개최했다.

개청식은 경과보고, 홍보영상 상영, 기념사 및 축사, 테이프 커팅, 시설 관람 등으로 진행됐다.

'상수도사업본부 물 관리센터'는 총 320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구)남산정수장 부지 1만 732㎡에, 연면적 6706㎡, 지하 1층, 지상 5층 규모로 지난 2015년 3월 착공해 지난달 말 준공됐다.

주요 시설은 '물 관리센터'를 비롯해 상수도사업본부, 종합건설본부, 남부사업소 직원들이 근무하는 사무실과 영상 홍보실, 각종 회의실 등을 갖추고 있다.

물 관리센터가 운영하는 '물 관리 시스템'은 감시제어시스템, 생산관리시스템, 공급관리시스템, 시설물관리시스템, 수질관리시스템 등으로 구성된다.

특히 감시제어시스템은 시설관리부 및 중부·남부·동부·북부·울주 사업소에서 관리하고 있는 가압장 98개소, 배수지 35개소, 블록시스템 115개소를 통합해 관리함으로써 운영 효율성을 높일 수 있게 된다.

상수도사업본부는 물 관리 시스템 가동으로 수돗물의 생산부터 공급까지 모든 과정을 감시하고 통제함으로써 누수사고나 정전 등 비상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이 가능해진다.

또한 수돗물의 수요량 예측과 생산량 조절, 수질 및 시설물 관리 등을 통해 유수율을 향상시키고 수돗물의 품질 및 경영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상수도사업본부 관계자는 "물 관리센터 건립으로 울산의 상수도 관리시스템이 한 단계 높아졌다"며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관리를 통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맑은 물 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2040 남녀 직장인, 패키지 보다 '자유여행'선호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