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120억 원 규모 정부지원 창업펀드 유치

내달 중 청년창업투자조합 결성 및 본격 운용

정준희 기자 | 2017.10.12 20:22:07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뉴스투데이 = 정준희 기자] 울산시가 총 120억 원 규모의 정부지원 '울산청년창업펀드'를 조성했다.

12일 울산시에 따르면 한국벤처투자㈜가 한국모태펀드를 통해 울산청년창업펀드에 70억 원을 출자키로 했다.

이에 따라 '울산청년창업펀드'는 모태펀드 70억 원에 울산시 30억 원, 창업투자사 및 관계기관 20억 원을 출자해 총 120억 원으로 조성된다.

울산시는 내달 중 '울산청년창업펀드 투자자조합 결성식'을 가질 예정이며 운용사를 통해 8년간(투자 4년, 회수 4년) 펀드를 운용할 계획이다.

조합명은 '울산-LH청년창업투자조합'이며 자금 운용사는 '라이트하우스컴바인인베스먼트(대표 최영찬)'가 맡는다.

울산청년창업펀드는 창업 7년 이내의 기술 경쟁력이 높은 청년창업기업을 주목적 투자 대상으로 집중 지원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청년창업펀드 유치를 위해 관련 조례 개정과 예산을 확보하는 등 오랜 시간 준비한 결과 대규모 정부지원 펀드를 유치하게 됐다"고 말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2040 남녀 직장인, 패키지 보다 '자유여행'선호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