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부, (예비)사회적기업 추가 지정·공고

사회적기업 재정 지원사업 및 사업화 지원비 지원대상 선정 등

조은미 기자 | 2018.11.12 17:02:12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국토교통부 로고. (사진출처=국토교통부 홈페이지)

[울산뉴스투데이 = 조은미 기자] 국토교통부가 국토교통형 (예비)사회적기업 24곳이 추가로 지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지정을 통해 국토교통형(도시재생 분야)의 (예비)사회적기업은 모두 52곳이 됐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지난 8월 27일~9월 12일까지 신청을 받아 서류심사와 현장실사, 심사위원회의 심의 등 절차를 거쳐 공통요건을 비롯해 도시재생 뉴딜의 4대 목표 등 사회적 가치 실현에 기여하고 지역주민의 참여와 협업을 수반하는 사업인지 여부를 판단해 최종 지정·공고했다.

이번에 지정된 기업에게는 고용노동부 및 지방자치단체가 추진하는 사회적기업 재정 지원사업의 참여자격이 부여되며, 사업화 지원비 지원대상 선정 및 주택도시기금 수요자 중심형 기금 융자상품 실행을 위한 보증심사 시 가점을 부여하는 혜택이 제공된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앞서 상반기에 지정된 28개 기업이 사회적기업으로 인증받을 수 있도록 해당기업을 대상으로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우수사례 발표, 워크숍 등을 통해 참여주체 간 사업성과를 공유하고 정보를 교류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하고 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