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남도, (예비)사회적기업 지원 확대

일자리창출사업 76억 원, 사업개발비 9억 원, 시설장비비 2억 원 지원 예정

조은미 기자 | 2019.02.07 14:58:16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경상남도 로고. (사진출처=경상남도 홈페이지)

[울산뉴스투데이 = 조은미 기자] 경상남도가 경남형 (예비)사회적기업 지원에 적극 나선다.

7일 경상남도에 따르면 올해 (예비)사회적기업 일자리창출사업에 76억 원, 사업개발비 지원 분야에서 9억 원, 시설장비비 지원 분야에서 2억 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유급근로자 고용 요건 및 사회적목적실현 관련 유형별 계량화 된 실적 요건 등 (예비)사회적기업 지정 요건 중 일부 요건이 완화돼 도내 다양한 분야의 혁신적인 (예비)사회적기업을 발굴해 향후 일자리 증가 및 지역의 사회적가치 실현에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1차 경상남도 예비사회적기업 지정과 재정지원사업 공모 참여를 희망하는 경남소재 사회적경제기업은 오는 18일까지 신청서, 첨부서류 등을 사회적기업 통합정보시스템에 제출하면 된다.

이후 해당 시·군 등에서 서류검토·현장실사를 거친 후 경상남도 사회적기업 심사위원회 심의를 통해 내달 말에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2040 남녀 직장인, 패키지 보다 '자유여행'선호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