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북구, 2019년 청소년정책 시행계획 심의

청소년특화시설 청소년 Job&Art 센터 건립 추진 요청

서현빈 기자 | 2019.02.08 11:50:50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 북구 로고. (사진출처=울산 북구 홈페이지)

[울산뉴스투데이 = 서현빈 기자] 울산 북구는 8일 상황실에서 청소년육성위원회를 열고, 2019년 청소년정책 시행계획(안)을 심의했다.

회의에서는 청소년 특화시설인 (가칭)청소년 Job&Art 센터 건립 계획과 청소년주간 기념행사, 청소년 예술제, 청소년 특별지원사업 등 청소년 주요 사업을 심의하고, 청소년사업의 발전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특히 청소년특화시설인 청소년 Job&Art 센터 건립을 차질 없이 추진해 달라고 요청했다. 또 청소년들이 참여활동을 통해 자기주도적 역량을 강화하고 잠재성을 계발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특별한 관심을 가져달라고도 당부했다.

북구 관계자는 "지역 청소년 현안사업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하고 검토함으로써 미래의 주역인 청소년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북구청소년육성위원회는 청소년 주요사업에 대한 전반적인 검토를 위해 독자적인 위원회 존재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됨에 따라 올해 신규로 구성됐다. 이날 위촉된 위원 12명은 앞으로 3년간 활동을 이어가게 된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2040 남녀 직장인, 패키지 보다 '자유여행'선호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