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교육청, '학교업무정상화추진단 발족식' 개최

학교급별 협의회 통해 합의된 방안 제시하는 역할

조은미 기자 | 2019.02.11 16:07:09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시교육청 로고. (사진출처=울산시교육청 홈페이지)

[울산뉴스투데이 = 조은미 기자] 울산시교육청은 11일 오후 3시 '학교업무정상화추진단 발족식'을 시교육청 다산홀에서 개최했다.

울산시교육청은 학교구성원들의 협력과 소통으로 교육활동 중심의 학교 업무 재구조화를 통해 학생들의 교육활동지원에 전념하는 시스템 구축을 목표로 교원, 행정직, 교육실무원 대표로 구성된 '학교업무정상화추진단'을 구성했다. 

학교업무정상화추진단은 교육국장을 단장으로 하며, 현장교원 및 교원단체, 노동조합 등의 추천을 통해 30여 명(교감, 행정실장 및 주무관, 유·초·중·고·특수 교사, 교육업무실무원 포함)으로 구성할 예정이다.

이들은 단위학교 구성원의 의견을 최대한 수렴한 후 학교급별 협의회를 통해 합의된 방안을 제시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추진단은 매월 1회 정기적인 협의회를 갖고 영역별 학교구성원의 업무분석을 통해 학교 및 교육청의 불필요한 사업, 축소할 사업, 교육지원청으로의 학교 이관 사업을 발굴하며 울산형 교무행정지원팀 구성을 통한 교육활동 중심의 학교시스템 구축 방안을 제시할 계획이다.

특히 학교업무영역을 교육활동, 교무행정, 일반행정으로 명확히 하는 '교직원 행정업무 적정화를 위한 학교업무표준(안)'을 마련하고 교육업무실무원에게 부여 가능한 업무들을 제시해 단위학교 '교무행정업무지원팀' 구성이 실제적이고 효율적으로 운영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게 된다.

울산시교육청 노옥희 교육감은 "어렵고 힘든 자리에 함께 해주신 추진단에 감사드리며, 추진단의 적극적인 활동으로 교육활동중심의 업무재구조화와 교무행정업무지원팀의 내실 있는 운영을 통해 교직원들이 자신의 소관업무에 전념함으로서 학교업무정상화를 이룰 수 있도록 여건을 마련해 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2040 남녀 직장인, 패키지 보다 '자유여행'선호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