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2019년도 재해예방사업 보조금 1차분 교부

중구 73억 원, 울주군 25억 4200만 원 등 98억 4200만 원

조은미 기자 | 2019.02.14 10:01:05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시 로고. (사진출처=울산시 홈페이지)

[울산뉴스투데이 = 조은미 기자] 울산시는 재해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를 위해 2019년도 재해예방사업 보조금 1차분 98억 4200만 원을 교부한다고 밝혔다.

교부 대상 재해예방사업은 ▲중구 태화시장 저지대 침수예방사업 60억 원 ▲중구 우정시장 일원 저지대 침수예방사업 13억 원 ▲울주군 청량면 화창마을 일원 침수예방사업 22억 1700만 원 ▲울주군 반천현대아파트 일원 침수예방사업 3억 2500만 원 등이다.

2019년도 전체 보조금은 148억 6200만 원이며, 이번에 교부된 보조금은 1차분 98억 4200만 원으로 중구 73억 원, 울주군 25억 4200만 원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잔여 사업비를 수시로 교부해 재해예방사업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2040 남녀 직장인, 패키지 보다 '자유여행'선호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