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북구보건소, 고위험군 A형간염 무료예방접종 실시

사망 위험이 높은 20~40대 만성간질환자를 대상으로 실시

서현빈 기자 | 2020.01.22 09:27:12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 북구 로고. (사진출처=울산 북구 홈페이지)

[울산뉴스투데이 = 서현빈 기자] 울산 북구보건소는 보건소 및 위탁 의료기관에서 고위험군 대상 A형 간염 무료예방접종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지난해 A형간염 환자가 2011년 전수감시 시작 후 가장 많이 발생했으며, 주로 30~40대에서 나타났다.

A형간염은 분변에 오염된 물이나 음식물 섭취를 통해 전파되며, 평균 28일(15~50일)의 잠복기 후에 무증상으로 지나거나 피로감, 황달 등의 간염증상이 나타난다. 가장 심각한 합병증은 전격 간염으로, 사망에 이르기도 한다.

무료예방접종은 중증합병증이나 사망 위험이 높은 20~40대 만성간질환자를 대상으로 실시하며, 전국 보건소나 위탁의료기관에서 접종이 가능하다.

무료접종 대상자 확인과 백신 접종 가능 여부는 울산 북구보건소 예방접종실 전화(241-8246~7) 또는 위탁의료기관에 문의 후 방문하면 된다.

울산 북구보건소는 지역 15개 의료기관과 위탁계약을 체결해 무료예방접종을 실시한다. 위탁 의료기관은 인터넷 예방접종 도우미 사이트(nip.cdc.go.kr) 또는 북구보건소 홈페이지(www.bukgu.ulsan.kr/health/)에서 확인할 수 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