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울주군, 만 60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 대상포진 무료 예방접종

울산 최초, 취약계층의 경제적 부담경감 및 의료불균형 해소 기대

김청 기자 | 2020.01.28 09:36:14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 울주군 로고. (사진출처=울산 울주군 홈페이지)

[울산뉴스투데이 = 김청 기자] 울산 울주군보건소는 2020년부터 울산 지자체 최초로 만 60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를 대상으로 대상포진 무료 예방접종을 전면 실시한다.

대상포진은 신경절을 따라 홍반성 구진이 수포로 변하는 형태로 극심한 통증이 수반되는 질환으로, 주로 면역력이 낮은 고령의 환자에게 발생한다.

특히 60세 이상 대상포진 환자는 40%~70%에서 합병증이 나타나고 있어 예방이 무엇보다 중요한 질환이다.

또한 대상포진 예방접종은 병·의원 평균 접종비용 14만 원에 달하는 고가여서 저소득층에서는 접종률이 저조한 실정이다.

따라서 울산 울주군은 대상포진 발병률 감소와 조기 예방에 따른 취약계층의 의료비 경감을 위해 2020년부터 만 60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를 대상으로 대상포진 무료 예방접종을 실시하기로 했다.

대상포진 무료접종은 울산 울주군에 주민등록을 두고 거주한 만 60세 이상(1960. 12. 31. 이전 출생자) 기초생활수급자로, 기초생활수급자 증명서와 주민등록증을 챙겨 보건소 또는 보건지소를방문하면 대상포진 무료 예방접종을 받을 수 있다.

울산 울주군보건소 관계자는 "대상포진 무료 예방접종 지원을 통해 취약계층의 경제적 부담을 해소하고 어르신들이 건강한 노후생활을 영위하는데 크게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