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남구, 어린이집 신종 코로나 감염증 예방 총력 대응

어린이집 바이러스 청정구역 사수 나서

신혜경 기자 | 2020.02.05 08:27:52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 남구 로고. (사진출처=울산 남구 홈페이지)

[울산뉴스투데이 = 신혜경 기자] 울산 남구가 어린이집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5일 밝혔다.

남구는 2월 4일과 27일 예정되어 있던 '어린이집 보육교직원 아동학대 예방교육'을 무기한 연기하고, 남구육아종합지원센터 및 어린이집 등 222개소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에 따른 대응요령을 수시로 전파하여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조치하고 있다.

남구육아종합지원센터 및 어린이집 전 시설에 손소독제를 비치하는 것은 물론 전 보육교직원이 마스크를 필수 착용하도록 했다. 아울러 손 자주 씻기 운동을 진행하고 등·하원시 필수로 발열 체크를 하는 등 바이러스 침투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또한 어린이집에서는 감염증 예방수칙 및 감염관리 요령 종사자 교육을 실시하고, 학부모에게 감염증 예방수칙 및 감염관리 요령 문자 및 홍보물을 배부하였으며 남구에서는 어린이집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대응에 대해 현장방문을 통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있다.

울산 남구청장 권한대행 김석겸 부구청장은 "바이러스에 취약한 아이들을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보육환경을 조성하는 것은 필수적이다"며 "금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에 있어 남구 전 어린이집은 '바이러스 청정지역 사수'를 위해 감염증 예방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