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울주군, 민간 개방화장실 남녀분리 지원사업

1개소당 천만 원까지 지원. 개방화장실로 운영해야

김청 기자 | 2020.02.17 15:27:22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 울주군 로고. (사진출처=울산 울주군 홈페이지)

[울산뉴스투데이 = 김청 기자] 울산 울주군은 민간의 개방화장실 중에서 남녀공용으로 이용하는 화장실을 남·여 분리하고 안전시설개선사업을 추진한다.

화장실 분리 사업 참여자를 17일부터 모집한다.

지원유형에는 남녀 공용화장실 출입구 남녀분리, 남녀 공용화장실 층별 남녀분리, CCTV, 비상벨, 안심 거울 등 안전시설 설치, 화장실 내외부의 조명 및 색채 개선 등이 있다.

이번에 지원대상은 2개소이고, 이번 사업에 선정되면 공중화장실 등에 관한 법률 제3조에 따라 최소 3년 이상 개방화장실로 운영해야 한다.

지원 규모는 1개소당 총사업비의 50%, 최대 1,000만 원까지 지원한다. 

사업 참여자는 사업 내용을 울주군 누리집 공고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울산 울주군 관계자는 "이번 민간의 남녀공용으로 이용되는 화장실을 남·여 화장실로 분리함으로써 국민들이 더욱 안심하고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