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학교급식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판매로 농가 돕기

학교급식 친환경 농산물 납품 농가 돕기 동참

이준석 기자 | 2020.03.20 17:55:11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농협 울산유통센터(울산 북구 로컬푸드 1호매장)

[울산뉴스투데이 = 이준석 기자] 울산시와 북구는 코로나19로 학교 개학이 연기됨에 따라 급식 중단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친환경 농가를 돕기 위해 '친환경농산물 꾸러미'판매에 나선다.

이를 위해 울산시와 북구는 교육청, 구·군, 및 공공기관에 협조 공문을 발송하고 방문을 통해 지역농가 살리기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요청할 예정이다.

꾸러미는 동구, 북구 관내 84개교에 친환경 농산물을 공급하는 20여 농가의 방울토마토(500g)을 비롯해 계란(10구), 목이버섯, 양배추, 상추, 무, 단배추, 대파 등 10개 품목의 친환경인증 농산물과 수제 면 마스크 1장으로 구성된다.

가격은 로컬푸드 출하가격 수준인 3만 원에 판매할 예정이다.

신청은 3월 23일까지 북구 친환경급식센터 또는 시 농축산과로 하면 되며 3월 25일부터 3월 27일까지 북구청 친환경급식센터에서 일괄 배송하게 된다.

울산시는 꾸러미 판매와 별개로 울산 북구 농수산물종합유통센터 로컬푸드 매장 내 학교급식 식재료 판매 장터도 지난 19일 개설해 운영에 들어갔다.

또한 울산시청 공무원을 대상으로 한 친환경급식 농산물 중 딸기(300kg, 300만 원 상당) 판매도 실시할 예정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지역 농업인들이 어려운 상황에서 공직사회와 공공기관에서 앞장서돕기로 했다"며 "시민들도 꾸러미 구매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는 지난 2월 딸기 농가 돕기(약 1,000만 원)를 펼쳤으며 3월 14일에는 화훼 농가 돕기로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안심병원 등 의료진에게 격려용 꽃다발 판매(300만 원)를 울산농협과 함께 추진한 바 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