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북구, 자동차부품산업 육성 협의회 개최

금형산업 발전방안 발표 및 공유

이솔희 기자 | 2020.06.26 12:53:03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 북구 로고. (사진출처=울산 북구 홈페이지)

[울산뉴스투데이 = 이솔희 기자] 울산 북구는 26일 구청 상황실에서 '북구 자동차부품산업 육성 협의회'를 열고, 자동차부품산업 발전방안과 정책 방향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북구가 추진중인 청년 제조업 창업공간 조성사업을 소개하고, 자동차산업 동향 등을 공유했다.

또 울산테크노파크 제조혁신지원센터 윤지현 센터장은 '울산 북구 금형산업의 발전방안'에 대해 발표하면서 국내외 금형생산 현황과 자동차 산업 등 제조업 분야 금형산업의 역할과 영향력에 대해 설명했다.

특히 매곡산업단지와 중산산업단지, 달천농공단지 등 북구에 금형산업이 집적해 있음에 따라 이를 중심으로 뿌리산업 특화단지 공동활용시설 구축지원사업 및 공공혁신활동 체계구축 사업 등 과제수행 현황을 설명하고, 향후 금형 제조 경쟁력 강화를 위한 각종 공모사업 협업을 제안했다.

협의회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 영향으로 완성차 수출이 급감하고 부품업체 등 취약기업을 중심으로 경영위기가 가속화하고 있다"며 "자동차 부품산업도 친환경 및 경량화와 같은 패러다임 변화를 인식하고 기업 경쟁력 확보를 위한 시제품 제작, 기술개발 및 ICT 융합 기술 도입 등 산업변화에 대처가 필요한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이동권 북구청장은 "앞으로 미래차 산업 생태계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기 위해서는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가 중요하다"며 "자동부품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다양한 방법을 강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