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울주군, '환경미화원' 파상풍·폐렴구균 예방접종 실시

독감은 보건소 연계해 접종…실시파상풍, 폐렴구균은 자체 예산으로 실시

김청 기자 | 2020.08.06 13:05:37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 울주군 로고. (사진출처=울산 울주군 홈페이지)

[울산뉴스투데이 = 김청 기자] 울산 울주군은 환경미화원 46명을 대상으로 필수예방접종 2종(파상풍, 폐렴구균)을 작업안전지침에 따라 실시했다고 6일 밝혔다.

환경미화원들의 감염병 예방 및 안전을 위해 군비 3백 8만 2천원을 확보해 군에서 처음으로 예방접종을 실시했다.

이번 예방접종은 환경부에서 지정한 '환경미화원 작업안전 지침'에 따라 예방접종 3종(파상풍, 폐렴구균, 독감)중에서 독감은 보건소 연계해 접종을 실시하며, 파상풍, 폐렴구균은 자체 예산 확보로 실시하게 되었다.

예방접종기관은 찾아가는 검진버스 협약기관인 인구보건복지협회 가족보건의원(남구소재)에서 접종을 진행했다.

특히 파상풍 접종은 가로청소나 대형폐기물 수거 처리 시, 못이나 쇠붙이 등에 다치기 쉬우며, 만약 다치게 되면 감염의 우려가 높아 반드시 맞아야 하는 필수예방접종이다. 

울주군 관계자는 "환경미화원의 작업과 안전 및 감염증 예방에 필요한 예방접종 비용을 매년 확보해 필요한 접종을 추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울주군 환경자원과(204-2142)로 문의하면 된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