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울주군, 태풍 ‘마이삭’ 피해 농가 배 판매 행사

태풍 피해 배 팔아주기 운동 등 다각적 지원

김청 기자 | 2020.09.10 13:36:07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 울주군 로고. (사진출처=울산 울주군 홈페이지)

[울산뉴스투데이 = 김청 기자] 울산 울주군은 지난 태풍으로 심각한 피해를 입은 배 농가를 돕기 위해 10일 울산원예농업협동조합 본점(범서읍 굴화리 소재) 1층 광장에서 배 판매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울산원예농협 주관으로 마련됐으며, 판매 가능한 배 6톤을 준비했다. 

판매전은 10일~17일까지 8일간 진행되며, 판매시간은 10시~18시까지다. 가격은 7kg 기준 만 원이다. 

울주군 지역 내 농가는 제9호 태풍 ‘마이삭’ 내습으로 배 재배면적 546ha 중 526ha 이상의 피해와 70∼95% 이상의 낙과율이 발생했다. 

특히 주산지역인 서생지역은 100% 낙과를 보이는 등 가장 큰 피해를 입었다.

판매전(9월 10일∼17일) 기간이 아니더라도 울산원예농업협동조합을 통하여 구입할 수 있다.

판매행사 이후 배 구입은 울산원예농협 율리사업소 홈페이지(http://www.ulsanpear.or.kr) 또는 전화(224-7210)로 문의하면 된다. 

행사 이후 배 가격은 10kg 1만 5천원이다. 

이선호 군수는 "태풍 피해 농가 일손돕기와 태풍 피해 배 팔아주기 행사 등 피해 농가의 경영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