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중구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재능 나눈다.'

현대차 울산지역본부, 중구 지역 소상공인 자동차 무상점검서비스 지원

김하늘 기자 | 2020.11.23 17:05:38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 중구 로고. (사진출처=울산 중구 홈페이지)

[울산뉴스투데이 = 김하늘 기자] 현대자동차 울산지역본부(본부장 이진주)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울산 중구 지역 내 소상공인을 위해 재능을 기부한다.

현대자동차 울산지역본부는 오는 25일부터 6일간 구역전시장공영주차장 등 3곳에서 중구 지역의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자동차 무상점검서비스 사업을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자동차 무상점검은 울산 중구 내 소상공인이 소유한 현대자동차를 대상으로 안전관리는 물론, 점검비용으로 인한 경제적 부담감 감소를 위해 한시적으로 진행하는 사업이다.

이를 위해 현대자동차 울산지역본부는 자체 예산 중 1,500만원 상당을 투입한다.

대상차량의 점검은 디지털점검을 통한 경정비로 진행되며, 엔진오일과 부동액, 워셔액 상태를 점검 후 보충하고 와이퍼 브러시 등 소모성 부품을 무상으로 교체해 1대당 8만원 상당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 무상점검서비스는 구역전시장공영주차장에서 오는 25일과 12월 2일, 성남둔치공영주차장에서 26일과 12월 3일, 태화시장2공영주차장에서 27일과 12월 4일 등 전체 6일간 오전 10시부터 12까지 하루 두 시간 동안 진행된다.

무상점검서비스는 하루 선착순 30대까지 실시된다.

현대차 울산지역본부는 지난 9월 추석 명절 대목을 앞두고 지역 소상공인에게 마스크 2,000만원 상당, 1,500개를 전달하는 캠페인을 전개하는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지원에 나선 바 있다.

현대차 울산지역본부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많은 소상공인에게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하며, 울산지역본부가 이번에 진행하는 ‘무상점검서비스’는 소상공인에게 작은 힘이 되고자 기획했다”면서 “앞으로도 지역과 소통하며 상생할 수 있는 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박태완 중구청장은 “코로나19의 누구보다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소상공인들이 이번 무상점검서비스 지원 사업을 통해 비용 부담은 덜고 안전하게 차량을 운행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면서 “앞으로도 새로운 지원 사업 발굴 등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