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북구, 돌봄 필요 취약 독거노인 발굴 위한 전수조사 추진

15일부터 다음달 26일까지…65세이상 1인 가구 기초현황 파악

김하늘 기자 | 2021.01.15 17:07:30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 북구 로고. (사진출처=울산 북구 홈페이지)

[울산뉴스투데이 = 김하늘 기자] 울산 북구가 홀로 거주하는 어르신의 복지사각지대 방지를 위해 독거노인 전수조사를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북구는 15일부터 다음달 26일까지 지역 65세 이상 1인 가구 4천33명의 기초현황을 파악하기 위한 '북구 독거노인 전수조사'를 진행한다.

전수조사는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수행기관 생활지원사 53명이 맡아 가정방문을 통해 건강 및 주거상태, 사회관계 등 일반현황을 파악하고 복지서비스 욕구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조사 결과 보호가 필요한 어르신에게는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및 응급안전안심서비스를 제공하고, 생활환경이 취약하거나 은둔, 우울, 자살위험이 있는 어르신에 대해서는 동 행정복지센터와 연계해 적절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북구 관계자는 "이번 전수조사를 통해 홀로 거주하는 어르신들을 발굴해 적절한 서비스를 제공함은 물론 통합 돌봄사업 추진을 위한 기초자료로도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