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주거 울산주소 갖기 운동 운동본부' 출범

오늘(29일) 발대식 개최, 민간 등 23개 단체 참여…인구 회복 범시민적 동참 분위기 조성 주도적 역할

김솔 기자 | 2021.06.29 11:22:35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 시청 전경. 출처=울산시 홈페이지.

[울산뉴스투데이 = 김솔 기자] 울산시는 29일 오전 9시 30분 시청 시민홀에서 ‘울산주거 울산주소 갖기 운동본부 발대식’을 개최한다.
  
이날 발대식에는 송철호 울산시장을 비롯해 산업·경제, 문화·체육 등 분야별 기관단체 대표 30여 명이 참석한다.
  
발대식은  주소갖기 운동 추진 보고를 시작으로 위촉장 수여, 결의문 낭독, 인구회복을 다짐하는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된다.
  
‘울산주거 울산주소 갖기 운동본부’는 민간, 산업·경제, 문화·체육. 환경·녹지, 대학교, 유관기관 등 6개 분야에서 23개 기관 단체가 참여한다.
  
주관은 ‘울산시새마을회’가 맡으며 주소갖기 운동 공유, 추진방안 논의 및 주소갖기 운동 확산을 위한 다양한 홍보를 통해 울산인구 회복에 앞장선다.
  
‘울산주거 울산주소 갖기 운동’은 감소하는 울산인구 회복을 위해 울산에 거주하지만 전입신고 하지 않은 미전입자들의 주소 이전을 독려하는 형태로 진행된다.
  
한편, 울산시는 챌린지 캠페인 전개, 시-구·군 공동 업무 협약, 누리집 게시 등으로 울산주소갖기 운동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있다.
  
인구 유출의 주요 원인인 직업, 주택, 교육 등 시책의 추진사항 점검을 통해 인구증가를 위한 장기적 대책도 마련할 예정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울산주거 울산주소 갖기 운동이 범시민 운동으로 확산될수 있도록 운동본부의 적극적 역할을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