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남구, “노동자작업복 싸게 세탁해 드립니다”

노동자작업복 세탁소 개설…수거·세탁·배달 서비스제공, 저소득10명 일자리까지 ‘일거양득’

김솔 기자 | 2021.10.19 11:07:00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 남구 로고. (사진출처=울산 남구 홈페이지)

[울산뉴스투데이 = 김솔 기자] 울산 남구(구청장 서동욱)가 일반세탁소에서는 처리하기 힘든 노동자 작업복을 저렴한 가격으로 세탁해서 배달까지 해 주는 세탁소 자활사업단을 만들어 운영한다.

11월부터 남구 삼산동에서 문을 여는 ‘남구 노동자 작업복 세탁소’는 유해물질·기름때 등이 묻은 중소기업 노동자의 작업복을 수거·세탁하고  배달해 주는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노동자 작업복은 일반 세탁소에서 잘 받아주지 않고, 가정에서도 세탁하기가 어려운 데 따른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한 것이다.

남구는 이달 중 사업장 리모델링과 장비·물품 구입을 완료하고 내달 초 시범운영 기간을 거쳐 11월 중순 세탁소 개소식을 개최한다. 남구지역자활센터가 운영을 맡는 노동자 작업복 세탁소는 한 벌 10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신규 사업 시행으로 관내 저소득층 10명에게는 안정적인 자활 일자리도 마련해 줄 수 있게 됐다.

남구의 자활사업을 전담하는 남구지역자활센터에는 카페·청소·세차·조립 등 19개 자활사업단에 164명이 참가하고 있다. 남구자활지역센터는 작업복 세탁소 사업단 참여자들에게 세탁 전문교육을 실시해 기술능력을 숙달시켜, 이후 취ㆍ창업이 가능하도록 장기적인 지원도 해 줄 계획이다.
 
서동욱 남구청장은 “남구 노동자 작업복 세탁소는 저소득층에는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해서 자립을 지원하고, 노동자들에게는 저렴한 비용으로 세탁서비스를 제공해서 복지증진까지 도모하는 일거양득 사업”이라며 “의미 있는 사업을 울산에서는 우리 구가 처음으로 추진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