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중구, 올해부터 아동발달지원계좌(디딤씨앗통장) 지원 확대

지원 한도 월 5만 원에서 10만 원으로 확대

이예은 기자 | 2022.01.10 14:33:37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 중구 로고.(사진출처=울산 중구 홈페이지)

[울산뉴스투데이 = 이예은 기자] 올해부터 취약계층 아동의 자립을 돕는 아동발달지원계좌(디딤씨앗통장) 사업의 지원 비율 및 지원 금액이 상향된다.

울산 중구(구청장 박태완)는 정부의 자립준비청년 지원강화 방안('21.7월)에 따라 올해부터 아동발달지원계좌(디딤씨앗통장) 사업의 정부 분담(매칭) 비율이 1:1에서 1:2로 상향 조정되고, 지원 한도도 월 5만 원에서 10만 원으로 확대된다고 밝혔다.

아동발달지원계좌(디딤씨앗통장) 사업은 보호대상아동(아동복지시설 보호아동, 가정위탁 보호아동, 장애인 시설 아동, 소년 소녀가정 아동) 및 기초생활보장수급가정 아동이 만 18세가 될 때까지 보호자나 후원자가 매월 일정 금액을 저축하면, 정부가 일정 한도 내에서 추가로 금액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아동발달지원계좌(디딤씨앗통장)의 적립금은 아동이 만 18세가 된 이후 학자금, 창업 비, 주거비, 기술자격증 취득 및 취업 훈련 등 자립을 위한 용도로만 사용 가능하다.

단, 만 24세부터는 용도에 관계없이 자유롭게 인출할 수 있다.

아동발달지원계좌(디딤씨앗통장) 개설을 원하는 경우, 대상 아동 또는 보호자가 연중 상시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박태완 중구청장은 “아동의 사회 진출과 자립을 지원하기 위해 올해부터 아동발달지원계좌(디딤씨앗통장) 사업이 확대 시행된다”며 “지역 아동들이 어엿한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