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조선업 내일채움 공제 사업 업무협약’ 체결

울산 조선업 내일채움 공제 사업 활력 위한 연결망 구축

조수민 기자 | 2022.06.16 10:30:17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시는 고용노동부 울산고용노동지청, 비엔케이(BNK)경남은행, 울산일자리재단과 6월 16일 오전 11시 본관 7층 시장 접견실에서 조선산업 일자리 지원을 위한 ‘조선업 내일채움공제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사진출처=울산시청

[울산뉴스투데이 = 조수민 기자] 울산시는 고용노동부 울산고용노동지청, 비엔케이(BNK)경남은행, 울산일자리재단과 6월 16일 오전 11시 본관 7층 시장 접견실에서 조선산업 일자리 지원을 위한 ‘조선업 내일채움공제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이날 협약 체결에는 송철호 울산시장, 심성보 고용노동부 울산고용노동지청 울산고용복지플러스센터 소장, 이상봉 비엔케이(BNK)경남은행 울산영업본부장, 정창윤 울산일자리재단 원장과 관계자 등이 참석한다. 

  협약 참여 기관별 역할은 ▲ (고용노동부, 울산시) ‘조선업 내일채움 공제’ 사업의 관리  ▲ (주관은행) 공제 가입자의 통장 개설, 적립금 납입 및 해지 만기 금 지급 등 금융 운영관리 ▲ (울산일자리재단) 사업홍보 및 가입유치 등 사업운영 지원 등이다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조선업 내일채움공제 사업’은 청년 근로자가 매월 12만 5,000원을 적립하면, 정부 및 지자체에서 매월 37만 5,000원을 지원하여 1년간 근속 시 만기 공제금 600만 원과 이자를 지원하는 자산형성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울산에 주소를 두고 있는 만 18세 이상에서 만 39세 이하 청년으로 현대중공업, 현대미포조선 사내협력사에 2022년 3월 14일부터 12월 31일까지 정규직으로 입사한 450명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관계기관과 업무 협약을 맺었다.”며 “각 기관이 가진 경험과 기반을 적극 활용하여 울산지역 조선산업의 일자리 창출 및 장기근속 유지 효과를 더욱 높여 나가겠다.” 라고 말했다. 

  한편 기타 자세한 내용은 울산일자리포털(http://www.ujf.or.kr/job)을 통해 사업별로 게시될 안내문을 참조하면 된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