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경제자유구역 핵심전략산업 육성 투자사와 ‘맞손'

울산경자청, 은행 및 민간 투자회사 ‘업무협약’ 체결

조수민 기자 | 2022.07.20 17:52:54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경제자유구역청(이하 울산경자청)은 7월 20일 오전 11시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 창조마루에서 은행 및 민간 투자회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사진출처=울산시청

[울산뉴스투데이 = 조수민 기자] 울산경제자유구역청(이하 울산경자청)은 7월 20일 오전 11시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 창조마루에서 은행 및 민간 투자회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협약 참여는 울산경제자유구역청,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 비엔케이(BNK)경남은행, 케이디비(KDB)산업은행, 롯데벤처스, 비에스케이(BSK)인베스트먼트, 비하이인베스트먼트, 슈미트, 오라클벤처투자 등 총 9개 공공기관(2개), 은행(2개) 및 민간투자회사(5개)이다.

  이번 행사는 울산경자청의 ‘2022년 울산경제자유구역(UFEZ) 대중소 상생 투자 온라인체제기반(플랫폼) 사업’ 육성과 울산경제자유구역 내 투자 활성화에 힘을 모으기 위해 기획됐다. 

  주요 협약 내용은 △울산경제자유구역 핵심전략산업의 신기술을 보유한 국내·외 (예비)창업자 및 벤처·중소기업 발굴 및 유치를 위한 상호 협력 △ 발굴된 (예비)창업자 및 벤처·중소기업에 대한 투자역량 강화 지원 및 사업 협력 기회 제공 △울산경제자유구역 투자 활성화를 위한 상호 협력 등이다.

  조영신 울산경자청장은 “민선8기 김두겸 시장의 1호 결재가 ‘전략적 투자유치 및 기업 지원 계획’으로 경자청도 수소‧저탄소에너지, 미래이동수단(모빌리티) 등 미래 산업을 주도할 국‧내외 유망기업들의 울산 유치를 위해 다각도로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핵심전략산업의 신기술을 보유한 국내·외 기업들이 울산에서 뿌리 내릴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울산경제자유구역(UFEZ) 대중소 상생 투자 온라인체제기반(플랫폼) 사업*’은 울산경자청의 핵심전략산업(수소‧저탄소에너지, 미래이동수단(모빌리티), 미래화학신소재)의 신기술을 보유한 국내·외 유망기업을 발굴해 지역의 대기업**과 함께 지원하는 사업이다.
 * 울산 지역 대기업의 수요기술 공개 → 기술을 가진 국내·외 유망기업 공모→ 대기업·공공기관 심사 → 유망기업 선발 → 기업 유치 유인책(사업화 자금 지원, 투자사 연계 등) 제공
 **현대자동차, 현대모비스, 현대오일뱅크, 효성중공업, 롯데케미칼, 삼성에스디아이(SDI), 에스케이(SK)가스, 에스-오일(S-OIL), 한국동서발전  

  ‘울산경제자유구역(UFEZ) 대중소 상생 투자 온라인체제기반(플랫폼) 사업’에 참여할 기업은 오는 8월 11일까지 신청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 누리집(https://ccei.creativekorea.or.kr/ulsan) 또는 유-스타(U-STAR) 누리집(https://ustar.or.kr)을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응모한 기업을 대상으로 8월에서 9월까지 검증‧평가를 하여 우수기업을 선발하고 10월 중으로 시상을 할 계획이다.

  최종 선발된 기업에는 사업화 자금 등 최대 3,000만원 지원과 투자 협약을 맺은 투자사와의 연결망(네트워킹)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New Document 배너
배너

포토뉴스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주말에 가볼만한 곳] 울산 배내골 파라다이스 펜션, 자연과 함께 힐링숙박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17번째 참돌고래떼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참돌고래떼 3000여마리 발견 울산, ‘고래바다여행선’ 4월 1일 첫 출항 KTX 울산역, 해남 땅끝마을·대흥사 기차여행 운행
배너
배너

배너